october 13, 2012 ] 호숫가

2012년 10월 12일 (금) – 2012년 10월 14일 (일)
san jose -> Sacramento – lake tahoe – Sacramento – san jose

킹스비치에서 놀다가 다시 반대방향으로 쭉 내려와서 숙소로.
타호에서의 마지막 날 밤.

숙소 앞에 비치가 있다고 하는데 제대로 못봐서 그곳을 구경하기로.
여름에 놀러오면 어디 멀리 갈 필요도 없이 여기서 놀면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.

 

 

 

 







해질무렵 호숫가도 참 좋긴한데- 춥더라.
그래도 요 앞 수영장에서는 젋은 여자애들이 수영하며 놀고있어서 (물이 따뜻한 물) 리비랑 나도 하고싶어 목만 빼다가 숙소로 들어왔다.
수영복 챙겨갈까 하다가 추운데 하겠어 싶어 안가져온게 정말 아쉽더란.

얼마나 흘렀다고 이날 저녁 우리가 뭐 먹었더라.. 기억이 안난다. 크-
저녁에 라면 먹었던가? 그럼 아침에는 뭐 먹었었지? ;;;

다음날 아침에는 숙소 근처IHOP에서 브런치를 먹고 다시 새크라멘토로.
IHOP에서 처음 먹어봤는데 괜찮더라! ㅋ
그 아침에 사람은 많고 그래서 기름냄새가 진동하긴 했지만.

07. January 2013 by 여름
Categories: lake tahoe, 2012, 반짝반짝 | Leave a comment

Leave a Reply

Required fields are marked *