꼬불꼬불 크림파스타

 

리비가 좋아하는 꼬불꼬불 파스타.
정말정말 오랜만에 집에서 만든 파스타.

그냥 집에 있는 갖은 재료들 넣고 볶다가 헤비휘핑크림 넣고 간맞추고 파스타 투하.
이렇게 만들면 때때론 리비가 야채까지 다 먹고.
뿌듯하게 만든다.

 

조만간 또 만들어줘야겠네.

19. December 2012 by 여름
Categories: kitchen | 5 comments

Comments (5)

  1. 얌, 휘핑크림 괘않아? 식물성…
    나 요새 치즈케잌 만드는데
    식물성 별로 안좋다는 얘기가 있어서 동물성 생크림 쓰는데
    유통기한 넘 짧고 비싸고. ㅡㅡ;;
    휘핑크림 걍 써도 괘않은가봐?

    • 여기파는건.. 동물성이야… 그것밖에 구할 수 가 없어서 그걸 쓰는거.
      나두 얼마전 티비프로 봤는데 동물성 생크림 쓰라고~ 하더라.
      한국가면 네가 만든 치즈케잌도 맛볼 수 있는거야? ㅎㅎ

      • 글쿠나.
        마트가면 수입 된 식물성 크림도 있던데 비싸도 걍 생크림 써야겠군.
        어여온나~ 만들어주께.
        얌, 근데 너가 베이커리 전문이자나~~~ ㅋ 난 밥통에 찌는거야.
        떡과 빵의 중간쯤이랄까?
        거긴 재료도 구하기 쉽고 싸고 좋겠다.

        • 옹 몸에 좋은것으로 써~ ㅎ :)
          그런거 만드는거 좋아하면 친구들 보니 작은 오븐 하나씩 사더라.
          너두 도전?!
          여기 재료들이 많긴 한데- 싸진 않더라 ㅋㅋㅋ

          • 미니오븐 사고싶은데 집이 포화상태야.ㅋㅋㅋ
            더이상 뭘 사서 들일수가 없어.
            최근에는 후지호로 냄비 셋트 지르고 ㅡㅡ; (맨날 살림만 사들여)
            밥통 치즈케잌으로도 대만족.
            생크림, 머렝 치다가 팔아프고 짱나서 거품기 사서 했더니 진짜 좋다.
            케잌 퀄리티도 훨 좋아지구. 헤비한 돼지 되겠음.
            미쿡은 재료 싸게 팔 것 같았는데 것두 아니었구먼.
            요샌 뭐해먹니? 사진도 올리고 해봐. 구경좀 하자

Leave a Reply

Required fields are marked *